뮤직 엔터뉴스

걸그룹 레인보우, 전속계약 만료로 해체

사진 : DSP미디어
사진 : DSP미디어

걸그룹 레인보우가 전속계약 만료로 데뷔 7년만에 해체한다.

28일 DSP미디어 측은 “지난 7년여간 DSP미디어 소속 아티스트로 당사와 함께 동고동락해온 레인보우가 2016년 11월 12일 부로 DSP미디어와의 전속계약이 만료된다”고 밝혔다.

이어 “DSP미디어의 소속 아티스트로 오랜 시간 함께해온 레인보우의 김재경, 고우리, 김지숙, 노을, 오승아, 정윤혜, 조현영과 앞으로의 활동에 대하여 충분한 대화를 나누었지만, 아쉽게도 각자의 길을 가기로 결정했다”면서 “당사는 레인보우가 어느 곳에서나 밝게 빛나는 일곱 빛깔 무지개처럼 언제, 어디서나 밝고 긍정적인 모습으로 기억되길 바라며, 그녀들의 새로운 활동과 미래에 아낌없는 응원과 격려를 보내 주려 한다”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지난 7년간 변함없이 레인보우에게 아낌없는 응원과 사랑을 보내주신 많은 팬 여러분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 올리며, 새 출발을 앞둔 멤버들에게도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레인보우는 지난 2009년 데뷔곡 ‘에이(A)’으로 인기를 끌며 제 2의 카라로 주목을 받았다. 이후 ‘ 마하(MACH)’ 등으로 주목을 받았으며, 멤버들은 연기와 예능 등 다방면에서 활약을 해왔다.

오디션진닷컴 오디션

About the author

AuditionZine.com

AuditionZin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