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뉴스 영화

배우 정유미, 정도연·공유 소속 매니지먼트 숲과 전속계약 체결

사진 : 매니지먼트 숲

배우 정유미가 지난달 29일 매니지먼트 숲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단편 영화 ‘폴라로이드 작동법’으로 데뷔해 그 해 단편 영화계를 휩쓸며 주목 받은 정유미는 ‘도가니’ ‘우리 선희’ ‘깡철이’ ‘내 깡패 같은 애인’ ‘가족의 탄생’ 등 다수의 영화에 출연하며 안정된 연기력을 보여줬다. 이후 드라마 ‘로맨스가 필요해 2012’ ‘직장의 신’ ‘연애의 발견’ 등에 출연해 사랑스 ! 고 당찬 매력을 선보이며 스크린에 이어 안방극장의 시청자들까지 매료시켰다.
 
매니지먼트 숲 김장균 대표는 “데뷔 이후 상업 영화, 다양성 영화, 드라마 등 다수의 영화와 드라마를 통해 꾸준히 필모그래피를 쌓아온 배우다. 어떤 영역이든 정유미가 좋은 작품을 통해 배우로서 대중들에게 보답할 수 있도록 지원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고 밝혔다.
 
매니지먼트 숲은 배우 공유, 공효진, 류승범, 이천희, 전도연, 남지현, 유민규, 이재준이 소속돼 있다.
 
정유미는 올 여름, 영화 ‘부산행’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현재 차기작 검토 중에 있다.

그 밖에 소식 :

오디션진닷컴 오디션

About the author

AuditionZine.com

AuditionZin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