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 엔터뉴스

CJ E&M, 중국 스타 오영결과 전속계약

사진 : CJ E&M

‘우결’ 세계판에서 옥택연 부인으로 출연했던 중국 스타 오영결이 한국 CJ E&M 음악사업부문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8일 CJ E&M 관계자는 “앞으로 CJ E&M 음악사업부문은 오영결의 중국 현지 활동 뿐 아니라 전 세계를 대상으로 매니지먼트를 전담한다. 배우 겸 가수, 예능인으로 활약하고 있는 멀티 엔터테이너 오영결이 성공적인 활동을 이어 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지난 7일 중국 북경에서는 CJ 오영결의 전속 계약 체결식이 거행됐다. 행사에는 CJ E&M 음악사업부문 안석준 대표와 오영결을 비롯해 텐센트, 소후, 요우쿠 등의 현지 주요 매체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오영결과 같은 중국의 인기 스타가 한국과 직접 전속 계약을 체결하는 것은 매우 이례적인 사례로서 체결식 직후 오영결의 이름이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는 등 이번 예약은 중국 업계에서도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오영결은 중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데뷔 10년 차 가수 겸 배우, 예능인으로 활동하고 있는 최고의 인기 스타이며, 특히 중국판 ‘꽃보다 남자 시즌3’의 여 주인공을 맡았고, 세계판 ‘우리결혼했어요’에서 옥택연의 부인으로 출연하여 국내에서도 알려진바 있다.

현재 오영결은 솔로 앨범 준비를 위해 한국에서 체계적인 트레이닝에 들어간다.